대구테크노파크 정책기획단

  • 정보광장
  • 정부정책동향

정부정책동향글로벌, 개방, 창조, 융합 시대의 지역산업 발전을 선도합니다.

[중소벤처기업부] 중기부, 산하 공공기관과 청년 일자리·창업 총력대응체계 구축
작성자 정형태 등록일 2018.04.30 13:44:55 조회수 116
첨부파일

180501_제1회_중소기업지원정책협의회_개최(혁신행정법무담당관).hwp (110 kb)


중소벤처기업부(장관 홍종학)는 8개 산하 공공기관장*이 참여하는 「중소기업지원정책협의회」를 4월 30일 정부대전청사에서 개최하였다.


* 중소기업진흥공단, 기술보증기금,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, 기술정보진흥원, 창업진흥원, 한국벤처투자, 중소기업유통센터, 중소기업연구원


홍종학 장관은 중기부와 산하 공공기관이 중요한 정책과제에 대해 스크럼 방식의 총력대응을 하기 위해 협의회를 신설하였으며, 협의회를 통해 정책과 집행 현장의 괴리를 원천 차단하고, 현장의 목소리가 정책의 전 과정에 철저히 반영되게 하겠다는 의지를 표명하였다.


또한 전 기관이 같은 방향으로 공감대를 가지고 나아갈 수 있도록 기관별 ‘행정 혁신 방안’을 마련, 최고의 서비스기관으로 전환하여 총력체계 운영을 뒷받침하기로 하였다.


< 중기부 - 산하기관 행정혁신 정책워크숍 개최 계획 >


 * 일시·참석대상 : 4.30.(월) 14:00, 중기부장관 및 12개 산하 공공기관장


 * 주요 논의사항 : 중기부 및 산하 공공기관 행정혁신 방안발표·혁신 노력 공유


첫 개최된 「중소기업지원정책협의회」에서는 국가적 현안인 청년실업 문제 대응을 위해 청년일자리 및 창업활성화 대책을 논의하였다.


홍종학 장관은 모두 발언에서 “청년 실업률이 높은 상황에서 39만 명의 에코붐 세대의 취업시장 가세로 향후 5년이 굉장히 어려운 기간이 될 것”이라고 하면서,


“현장의 목소리를 반영한 ‘청년일자리대책’의 신속한 추진을 위해 일자리 안정자금 사례처럼 정책과 집행의 일치된 총력대응체계로 최선의 성과를 창출하자”라고 말했다.


이어서, 청년일자리․창업과 관련된 핵심 기관인 중소기업진흥공단, 창업진흥원 및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이 3.15일 발표된 ‘청년일자리대책’의 실행 준비현황 등을 발표하였다.


참석자 전원은 청년들이 실질적인 혜택을 받고 일자리를 찾아나갈 수 있도록 지원할 수 있는 방안과 홍보계획을 심도 깊게 토론하였다.


홍종학 장관은 “일자리에 투자해서 청년들이 일자리를 가질 때 청년이라는 인적자원에 정부가 투자하는 것이 되고, 이는 4차 산업혁명시대 그리고 세계화 시대에 SOC에 투자하는 것보다 훨씬 효율성이 높은 투자”라고 말하면서 모든 기관이 정부의 정책 목표와 한 방향으로 노력해달라고 당부하였다.


다음글 [국토교통부] 해외건설 기술정보 대폭 확대…중소기업 해외진출 돕는..
이전글 [통계청] 2018년 3월 산업활동동향
 목록